경제 쉽게 이해하기 | 금리 부동산 주가 상호관계

By 글쓴이

거의 2년 동안 한국을 포함한 세계 대부분은 터무니없이 낮은 금리를 유지해 왔어요. 이것은 미약한 경제를 자극하기 위해 인쇄와 유통을 통해 이루어졌습니다. 이 나라는 상당한 기간 동안 눈에 띄는 0% 근처에 있었으며 일부 유럽 국가는 마이너스로 떨어졌습니다. 이 자유롭게 흐르는 돈이 계속해서 시장에 쏟아져 들어오면서 그 영향력은 부동산과 주식 시장으로 향했습니다.

실물 경제는 계속되는 전염병으로 인해 가장 약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는데 부동산 가치는 극적으로 상승한 반면 주식 가격은 이례적으로 변동성을 유지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금리 인상 소식이 명백해지면서 많은 투자자들이 그러한 상승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자본 차입의 재정적 비용은 상당히 저렴하기 때문에 가능한 한 많이 차입한 다음 번영하는 자산이나 기업에 투자함으로써 여전히 큰 이익을 얻을 수 있습니다.

imgCaption0
금리는 왜 상승하나?

금리는 왜 상승하나?

최근 몇 달 동안 미국 국채 수익률이 천문학적으로 급증했습니다. 10년 만기 미국 국채의 이자율은 0.9%에서 1.5%로 급상승하여 2021년 불과 두 달 만에 0.6%라는 놀라운 증가율을 보였습니다. 국채금리는 글로벌 금리는 물론 달러환율을 결정하는 데에도 막대한 영향력을 미치는 요인입니다. 이러한 효과는 이미 한국에서 체감되고 있습니다. 원-달러 환율은 인상에 힘입어 미국주식을 거래하는 투자자는 물론 수입·수출업체에 가시적 파장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결과적으로 금리가 급등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최근 세계 각국이 양적완화를 통해 적지 않은 돈을 쏟아붓고 있어 유통되는 돈의 양이 상당히 많아졌습니다. 이것은 원래 잠재적인 가격 상승에 대한 추측을 불러일으켰습니다. 백신 접종에 대한 접근성이 높아지고 경제 회복이 가시화됨에 따라 인플레이션의 초기 징후가 나타나 농산물, 원유 및 기타 자원과 같은 상품의 가치가 급격히 상승했습니다. 슬프게도 이것은 내 월급이 다른 모든 것의 가격 상승을 간신히 따라잡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인플레이션을 효과적으로 억제하기 위해서는  신뢰할 수 있는 금리 지표인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를 현명하게 인상해야 합니다.

금리상승과 주식시장과의 관계

경제 환경이 회복으로 전환함에 따라 꾸준히 증가하는 인플레이션은 금리 상승을 야기하며, 이는 이후 시장에 강한 충격을 가해 변동성을 기하급수적으로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저금리 기조에 내재된 급등하는 주가는 다시 금리가 상승할 경우 위협을 받을 있습니다. 이로 인해 외부 금융 기관에서 차입한 기업에 상당한 재정적 압박이 가해져 결과적으로 실적이 감소할 수 있습니다.

증가하는 재정적 의무에 직면하여 많은 개인과 채무자는 증권과 같은 자원을 급히 청산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주식과 부동산 시장은 모두 금리 상승 소리에 떨고 있습니다. 이러한 분위기는 일반적으로 주가 하락을 예고하기 때문입니다.

일반적으로 금리가 급등하면 지출 증가가 기업 실적에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주식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금융주와 같은 일부 주식은 금리 상승 환경에 의해 종종 수익성이 향상될 수 있는 이러한 전통적인 역학 관계를 무시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의 시장은 어떻게 될까?

이러한 인상은 경기가 회복되고 있다는 신호일 수 있으며, 미국의 기준금리가 인상되면 한국에서도 유사한 행동을 촉발할 수 있습니다. 연이은 상승세를 뿌리치고 시장은 능동금리가 경제적인지 평가할 것이고, 그렇다고 가정하고 한동안 변동이 없을 것입니다.

점차 안전 자산에 대한 욕구가 줄어들고 경제 상황이 개선됨에 따라 풀린 자본은 천천히 재편입될 것입니다. 결과적으로 우려할 현재의 원인이 없습니다. 다만, 단기 정부 발행물인 미 국채 2년물 금리가 2%를 넘을 경우 주식 매각을 고민할 것입니다.

HTML Snippets Powered By : XYZScripts.com